회원가입하고 더 많은 혜택을 누리세요!

회원가입
마이페이지
고객센터
  • 최근 본 상품
  • 없음

HOME>이경선

Kyungsun Lee이경선

우리는 어떠한 풍경이나 물건, 사람, 동물들을 생각할 때, 그 존재들이 실제로 존재하는 형태와 색채를 갖고있어야지 편안하고 아름답다고 느낍니다. 예를들어, 하늘은 푸른색이고 구름이 있어야하며, 숲속은 초록빛으로 꽉차있고 동물들은 네 발로 땅을 걷습니다. 제 캔버스안에서는 실제 존재하는 현상들의 '파괴'를 추구합니다. 제 캔버스안의 풍경들과 상황들은 이렇게 말합니다. "우리가 아름답다고 생각하는 현실 세계의 모든 존재들은, 그것들이 본래 갖는 형태와 색채들이 아닌 다른 모습으로 묘사되더라도 여전히 아름답고 조화로울 수 있습니다. 심지어는, 기존의 형상보다 더욱이 아름다워 보입니다."

BANK ACCOUNT
우리은행 1005-203-744729
예금주 : (주)피플리

FOLLOW US

  • peopulley Inc.

    대표자 : 정태문 서울특별시 마포구 잔다리로3안길 11
    사업자등록번호 : 890-86-00557 통신판매업신고 : 2019-서울마포-0295호
    고객센터 : 070-8850-7835 FAX : 02-322-7926 Email : aftermuseum@peopulley.com
    개인정보보호책임자 : 정태문

    Copyright ⓒ peopulley Inc. All rights reserved.